• 아시아투데이 로고
‘다이어트 성공’ 이국주 “8~9kg는 많이 뺀 건데…” 갸름해진 턱선

‘다이어트 성공’ 이국주 “8~9kg는 많이 뺀 건데…” 갸름해진 턱선

박세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25. 08: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KBS2

개그우먼 이국주가 다이어트에 성공했다.



24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안녕하세요’에서 이국주는 “너무 민망한 게 많은 분들에게 8~9kg는 많이 뺀 건데 저는 2~3주 만 조심하면 원래대로 돌아온다”라고 말했다.


이영자는 “여기서 더 빠지면 우리나라에서 탈퇴다. 추방이다”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국주는 “사실 7kg 정도 더 빼고 싶다. 이제 발톱을 깎을 수가 있다”고 털어놔 폭소를 안겼다.

한편 이날 이국주는 대화가 단절된 어머니와 딸의 사연에 과거 자신이 어머니와 크게 다퉜던 이야기를 전하며 “부모라고 다 맞는 것도 아니고 자식이라고 다 틀린 것도 아니다”고 조언해 눈길을 끌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