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황보라 “롤모델은 염정아…우울증 있었다”

황보라 “롤모델은 염정아…우울증 있었다”

박세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25. 14: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MBC FM4U 

배우 황보라가 25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서 자신의 롤모델을 밝혔다.


이날 황보라는 "요즘 이수근 씨와 E채널 예능프로그램 '내 형제의 연인들: 가족이 보고있다'도 촬영 중이다"라고 근황을 전했다.

황보라는 "그런데 '내 형제의 연인들: 가족이 보고있다' 첫회 시청률이 별로 안 나왔다. 간당간당하다. 이상하게 이수근 씨와 예능을 찍을 때마다 조기종영하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황보라는 "염정아가 최근 예능을 한다고 들었는데 함께 하고 싶을 정도로 좋다"고 말했다. 

이어 "당시 한정된 역할만 하고 싶어했다. 그랬더니 작품도 많이 안 들어오고 우울증도 약간 있었다"며 "그러던 중 본연의 모습으로 돌아가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배우병에 걸렸었던 과거를 회상해 눈길을 끌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