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넷마블네오·리독스바이오, K-OTC 신규 지정

넷마블네오·리독스바이오, K-OTC 신규 지정

이선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25. 14: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금융투자협회는 넷마블네오, 리독스바이오 2개사를 K-OTC시장에 신규 지정하고, 오는 27일부터 거래가 시작된다고 25일 밝혔다.

넷마블네오는 넷마블의 대표적인 자회사로서, 대한민국 게임대상 최우수상 수상작인 ‘리니지2 레볼루션’을 개발하는 등 국내 모바일 게임 업계에서 선도적 지위를 보유하고 있는 게임 개발 전문업체다. 리독스바이오는 대화제약의 자회사로서 의약품 원료 제조·판매 및 필러 상품 판매를 주 사업으로 하고 있으며, 최근 독일 현지법인을 계열회사로 추가하면서 유럽시장 진출을 모색 중인 중소기업이다.

최근 사업연도 매출액은 넷마블네오가 1449억원, 리독스바이오가 104억원이며, 해당 기업의 거래는 오는 27일 오전 9시부터 가능하다.

첫 거래일에는 주당 순자산가치의 30%∼500% 범위에서 거래할 수 있고, 이후 가격제한폭은 전일 가중평균가격의 ±30%이다.

이번 지정으로 올해 K-OTC시장에 진입한 기업은 지정동의서를 제출한 2사를 포함해 총 13사로 증가했으며, 거래가능기업은 총 135사로 확대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