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5월 공동주택분양 4만4189호…규제로 밀린물량 공급
2019. 11. 16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9.8℃

도쿄 10.2℃

베이징 6.4℃

자카르타 27.4℃

5월 공동주택분양 4만4189호…규제로 밀린물량 공급

정아름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27. 11: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국토부
지난달 전국 공공주택 분양이 전년동월대비 늘어났다. 정부의 부동산 규제로 연초에 잡혔던 분양이 뒤로 밀리면서 5월 분양이 증가했다.

국토교통부는 5월 공동주택 분양이 전국 4만4189호로 전년동월대비 56.3% 늘었다고 27일 밝혔다. 수도권은 2만1766호로 전년동월대비 59% 증가했다. 지방은 2만2423호로 전년동월대비 53.6% 늘었다.

연초부터 연기됐던 분양물량이 5월에 대거 분양되면서 물량이 대폭 불어났다. 전달인 4월분양은 1만4760호에 불과했다.

인허가는 전국 2만9398호로 전년동월대비 24.5% 줄었다.

수도권은 1만4222호로 전년동월대비 10.6% 감소했다. 같은기간 지방은 1만5176호로 34.1% 줄었다.

착공은 전국 4만1529호로 전년동월대비 21.1% 쪼그라들었다.

수도권은 2만1101호로 전년동월대비 26.4% 줄었으며 지방은 2만428호로 전년동월대비 14.9% 감소했다.

준공은 전국 4만3985호로 전년동월대비 7.4% 쪼그라들었다.

수도권은 2만5034호로 3.1% 감소했고 지방은 1만8951호로 12.6% 줄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