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세빌리아의 이발사’ 이민정 “데뷔 후 첫 리얼리티 예능, 멤버들 좋아 즐겁게 촬영”

‘세빌리아의 이발사’ 이민정 “데뷔 후 첫 리얼리티 예능, 멤버들 좋아 즐겁게 촬영”

이다혜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1. 15: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세빌리아의 이발사' 이민정

 ‘세빌리아의 이발사’ 이민정이 데뷔 후 첫 리얼리티 예능에 출연한 소감을 밝혔다.


MBC에브리원 ‘세빌리아의 이발사’의 제작발표회가 1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이민정, 정채연, 에릭, 앤디, 김광규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이민정은 “데뷔 후 첫 리얼리티 예능을 하게 돼 떨린다. 카메라에 대한 부담감도 있었지만 함께 한 멤버들이 너무 좋아 즐겁게 촬영을 마치고 돌아올 수 있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세빌리아의 이발사’는 경력 53년의 장인 이발사와 대한민국 최고의 헤어 디자이너과 톱스타 연예인 크루들과 함께 스페인 미용실에서 펼치는 동서양 문화 충돌에 대한 생생한 이야기를 담은 예능이다. 오늘(11일) 오후 10시 10분 첫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