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중기업계 “내년 최저임금 8590원, 동결 이루지 못해 아쉬워”

중기업계 “내년 최저임금 8590원, 동결 이루지 못해 아쉬워”

오세은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2. 07: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중소기업계는 12일 2020년 적용 최저임금 결정에 대해 “어려운 현 경제 상황과 최근 2년간 급격하게 인상된 최저임금으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영세기업과·소상공인들이 절실히 기대했던 최소한의 수준인 ‘동결’을 이루지 못한 것으로 아쉽고 안타까운 결과”라고 입장을 내놓았다.

중소기업중앙회는 이날 “12일 최저임금위원회에서 2020년 적용 최저임금이 전년대비 2.87% 인상된 8590원으로 결정됐다”며 “중소기업계는 내년 최저임금 인상에 대비한 적응 노력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이와함께 “향후 최저임금위원회가 기업의 지불능력을 감안한 업종별·규모별·구분적용을 최대한 빠른 시일내 논의해 만들 것을 기대한다”고 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