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신한은행, ‘스마트공장 혁신지원대출’ 출시
2019. 10. 22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8.8℃

도쿄 14.7℃

베이징 15.8℃

자카르타 33.6℃

신한은행, ‘스마트공장 혁신지원대출’ 출시

임초롱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2. 11: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신한 스마트공장 혁신지원대출 출시(발송)
신한은행은 스마트공장 고도화 및 활성화를 지원하는 기업대출 신상품 ‘신한 스마트공장 혁신지원대출’을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스마트공장은 설계·개발·제조·유통 등 생산 과정에 디지털 자동화 솔루션이 결합된 정보통신 기술(ICT)을 적용해 생산성, 품질, 고객만족도 등을 향상시키는 지능형 공장이다. 신한금융그룹은 지난달 중소벤처기업부, 벤처기업협회와 함께 상생·공존·성장을 위한 ‘자발적 상생기업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중소기업의 혁신성장과 스마트공장 활성화를 지원하고 있다.

‘신한 스마트공장 혁신지원대출’은 생산공정의 스마트화를 추진하는 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개발된 특화상품으로 △스마트공장 구축 △스마트공장 설비 공급 △로봇산업 중 해당되는 중소·중견기업이 이용할 수 있다.

이 상품은 스마트공장 구축 단계별로 우대금리를 적용한다. 스마트공장 구축이 기초 단계인 경우 연 0.3%, 구축된 스마트공장 시스템을 고도화 하는 경우 연 0.7%의 우대금리가 적용된다. 신한은행은 스마트공장 설비 공급 기업·로봇산업 기업에 대해서도 연 0.3% 우대금리를 제공하며 벤처인증 기업·이노비즈 인증 기업·고용증대 기업에 해당될 경우 0.3% 우대금리를 추가로 제공해 최대 연 1.0%까지 금리를 우대한다. 대출한도는 최대 50억원이며 고정금리 기간을 최대 10년까지 정할 수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신상품이 스마트공장 구축 추진을 지원해 중소기업의 생산성 향상과 경쟁력 강화에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중소벤처기업부와의 긴밀한 협업을 통해 중소기업 성장에 보탬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