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비만 억제 기능성 소금 ‘솔트인다이아몬드’ 장영실상 수상
2019. 11. 21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2℃

도쿄 9.9℃

베이징 2.5℃

자카르타 27.6℃

비만 억제 기능성 소금 ‘솔트인다이아몬드’ 장영실상 수상

최성록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2. 17: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장영실상_이미지
㈜도초농업회사법인은 비만 억제에 도움을 주는 소금 ‘솔트인다이아몬드’가 21회 장영실 국제 과학문화상의 전통식품과학상을 수상했다고 12일 밝혔다.

일반적인 소금은 농축된 바닷물을 재사용하는 생산 방식을 사용하지만 솔트인다이아몬드는 도초도의 청정한 바닷물을 단 한번만 사용해 일반 소금보다 5도 이상 낮은 염도에서 결정이 만들어지는 특징을 가졌다. 바닷물을 한번만 사용한다고 해서 ‘새물 천일염’이라고도 불린다.

차의과대 식품생명공학과 박건영 교수는 17주간의 쥐 실험을 한 결과, 일반 소금 김치를 섭취한 쥐보다 새물 천일염 김치를 섭취한 쥐의 체중이 18%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 새물 천일염은 마그네슘.황 함량이 일반 천일염보다 훨씬 낮은 것으로 알려졌다.

박 교수는 “천일염의 쓴맛 성분인 마그네슘의 양을 낮추는 등 기술적으로 약간 개선하면 맛이 좋아질 뿐 아니라 비만·암·노화·염증·혈관질환 등을 예방하는 소금으로 바꿀 수 있다”고 말했다.

양지선 솔트인다이아몬드 대표는 “소금은 간접적으로 매일 섭취하게 되는 만큼 건강에 중요한 식품”이라며 “프리미엄 원재료인 새물 천일염을 가지고 건강을 중시하는 사람들에게 건강한 먹거리를 제공하고 지속적인 연구 개발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