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기도, ‘하절기 복지사각지대 집중 발굴·지원’
2019. 12. 08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4.6℃

도쿄 2.9℃

베이징 -3.6℃

자카르타 27℃

경기도, ‘하절기 복지사각지대 집중 발굴·지원’

김주홍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5. 12: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7~8월 ‘하절기 복지사각지대 집중발굴기간’ 운영 … 위기가구 발굴 지원
기초수급 탈락 및 중지자, 비닐하우스 거주 등 주거 취약계층, 독거노인, 취약아동 대상
1. 경기도청전경
수원 김주홍 기자 = 경기도는 이달부터 8월까지 2개월간을 ‘하절기 복지사각지대 집중발굴기간’으로 정하고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소외계층 위기가구를 집중 발굴 지원한다고 14일 밝혔다.

도내 읍·면·동 맞춤형복지팀, 무한돌봄센터,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등 관계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기초생활수급대상에서 탈락한 위기가구나 비닐하우스에서 주거하는 취약계층, 독거노인, 취약아동 등 도움이 필요하지만 지원을 받지 못하고 있는 ‘복지소외계층’을 집중 발굴해 △긴급복지 △무한돌봄사업 △기초생활보장 등 공적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주요내용이다.

이와 함께 도는 복합적인 문제를 가진 대상자를 ‘통합사례관리자’로 선정, 지속적으로 관리해 나가는 한편, 공적지원이 어려울 경우 기업 및 자선단체 등과의 연계를 통한 민간차원의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도는 복지국장을 단장으로 ‘복지사각지대 집중발굴 TF’를 구성 △독거노인, 장애인 등 수요자 맞춤형 보호 지원 △취약계층 하절기 건강관리 △사회복지시설 안전점검 △빅데이터를 활용한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홍보 강화 등을 집중 추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앞으로도 도는 꾸준한 ‘현장점검’을 통해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지원이 내실있게 추진되도록 하는 한편 빅데이터 활용 및 협력기관과의 긴밀한 협력 등을 통한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실시, 보다 체계적인 사후관리가 이뤄질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