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구미시, 또래상담자 연합캠프 ‘어우름’ 성료
2019. 08. 21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8℃

도쿄 24.9℃

베이징 21.2℃

자카르타 28℃

구미시, 또래상담자 연합캠프 ‘어우름’ 성료

장욱환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5. 12: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구미청소년상담복지센터
구미시가 13일 경북도청소년 수련원에서 또래상담자 연합캠프 ‘어우름’을 개최한 가운데 참석자들이 단체로 기념촬영하고 있다./제공=구미시
구미 장욱환 기자 = 경북 구미시가 자기성장 집단상담 프로그램, 건강한 신체활동을 즐길 수 있는 공동체 활동, 결속력을 높이고 끼를 발산할 수 있는 장기자랑 등 또래상담자 연합캠프를 열었다.

15일 구미시에 따르면 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지난 13~14일 경북도청소년 수련원에서 또래상담자 및 졸업생 또래상담자 11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2019년 구미시 또래상담자 연합캠프’를 개최했다.

또래상담자란 일정시간(12시간) 이상의 교육을 이수한 후 친구들의 고민을 들어주고 정서적으로 지지해주며 밝고 건강한 학교생활을 이끌어 가는 친구들로 현재 구미지역 43개교에서 1100여명이 활동 중이다.

이번 캠프는 서로 어울려 성장해 나가자는 뜻의 ‘어우름’이라는 주제 로 다른 학교 또래상담자들과 졸업생또래 상담자 선배들을 만나서 많은 것을 배우고 느끼는 시간이 됐다.

조형호 구미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장은 “구미시의 학교폭력예방은 물론 대인관계에 어려움을 겪거나 또래사이에서 힘들어 하고 있는 청소년 들을 위해서 또래상담자의 역할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