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기우·박진희·봉태규 ‘최파타’ 출연…‘닥터탐정’ 첫방앞두고 라디오 나들이
2019. 11. 22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4℃

도쿄 8.2℃

베이징 9℃

자카르타 30.6℃

이기우·박진희·봉태규 ‘최파타’ 출연…‘닥터탐정’ 첫방앞두고 라디오 나들이

서현정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6. 15: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배우 이기우, 박진희, 봉태규가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출연했다. /이기우 SNS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배우 이기우, 박진희, 봉태규가 출연해 관심을 모았다.


16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최파타)'에 SBS 새 수목드라마 '닥터탐정' 출연자 이기우, 박진희, 봉태규가 나와 솔직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봉태규는 '닥터탐정'에 대해 "정말 좋고 재밌는데 표현할 방법이 없다. (PD가) 다큐 PD님이라서 그런지 앵글도 다르다"고 설명했다.

박진희는 자신의 두 아이 이야기를 펼쳤다. 박진희는 "첫째가 딸이고 6세이며, 둘째는 아들이고 2세다"고 소개했다.

이어 딸과 아들은 확실히 다르다며 "딸은 날 닮아서 감성적이고 말 표현을 남다르게 한다. 아들은 좀 감정에 무딘 게 있다"고 전했다.

이기우는 시청률 1위를 하면 16㎝ 킬힐을 신고 서장훈과 함께 인증샷을 찍겠다고 약속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기우, 박진희, 봉태규가 출연하는 SBS '닥터탐정'은 산업현장의 사회 부조리를 통쾌하게 해결하는 닥터탐정들의 활약을 담은 신종 메디컬 수사물로 오는 17일 첫 방송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