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비스트’ 오늘(16일) VOD 서비스 실시
2019. 12. 07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4℃

도쿄 6.3℃

베이징 -3.8℃

자카르타 27.4℃

’비스트’ 오늘(16일) VOD 서비스 실시

배정희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6. 15: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비스트'
영화 '비스트'가 오늘(16일)부터 VOD 극장 동시 서비스를 시작한다. 

'비스트'는 희대의 살인마를 잡을 결정적 단서를 얻기 위해 또 다른 살인을 은폐한 형사 ‘한수’와 이를 눈치챈 라이벌 형사 ‘민태’의 쫓고 쫓기는 범죄 스릴러. 

16일부터 VOD 극장 동시 서비스를 오픈, KT Olleh TV, SK Btv, LG U+TV, 홈초이스, 구글플레이, 원스토어, 씨츄, TVING, 곰TV, pooq, 네이버 시리즈on, 카카오페이지, KT skylife, YES24, 씨네폭스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비스트'를 감상할 수 있다. 

살인마를 잡기 위해 또 다른 살인을 은폐한 강력반 에이스 ‘한수’ 역의 이성민과 ‘한수’의 살인 은폐를 눈치챈 라이벌 형사 ‘민태’ 역의 유재명의 괴물 같은 열연은 호평을 이끌어냈다. 

두 사람은 '비스트'를 통해 처음으로 호흡을 맞췄음에도 불구하고 팽팽하게 대립하는 라이벌 형사로 완벽 변신하며 폭발적 연기 시너지를 완성해 많은 관객을 사로잡았다. 

더불어 희대의 살인마를 잡을 결정적 단서를 쥔 마약 브로커 ‘춘배’ 역의 전혜진은 파격적 스타일링에 도전하며 각고의 노력 끝에 유일무이한 캐릭터를 만들어내 관객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뿐만 아니라 ‘한수’의 패기 넘치는 강력반 후배 ‘종찬’ 역의 최다니엘은 강렬한 카리스마를 뽐내며 액션 연기까지 완벽 소화해 호평을 받았다. 

이처럼 인물들의 얽히고설킨 관계에 집중한 차별화된 스토리와 연기 괴물들의 열연으로 관객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 낸 영화 '비스트'는 극장에 이어 안방 1열에도 쫄깃한 서스펜스를 선사할 것을 예고해 기대를 모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