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신세계TV쇼핑, 음성 쇼핑서비스 ‘신티쇼’ 론칭…“말로 주문하세요”

신세계TV쇼핑, 음성 쇼핑서비스 ‘신티쇼’ 론칭…“말로 주문하세요”

김지혜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6. 09: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신세계TV쇼핑 로고
신세계TV쇼핑은 음성 쇼핑서비스 ‘신티쇼’를 본격적으로 선보인다고 16일 밝혔다.

‘신티쇼’는 신세계TV쇼핑 방송을 보면서 상품을 편리하게 말로 주문할 수 있는 스마트 간편 주문시스템이다.

구글 어시스턴트에서 신티쇼를 호출하거나 신세계TV쇼핑 모바일 페이지 혹은 앱의 우측 하단에 있는 챗봇 아이콘을 클릭한 후 음성버튼을 누르면 궁금한 사항을 질문할 수 있다.

신세계TV쇼핑은 구글 클라우드와 MOU를 체결한 신세계 I&C와 손잡고 프로그램을 개발했다.

구글 클라우드의 다이얼로그 플로우(Dialogflow) 플랫폼은 자연어 처리에 적합해 한국어 인식 기능이 우수하며, 구글 어시스턴트 앱으로 사용할 수 있어 사용자의 접근성이 뛰어나다는 장점이 있다.

무엇보다 ‘신티쇼’를 이용한 주문의 가장 큰 특징은 결제까지 걸리는 시간이 대폭 줄고, 방법이 간편해졌다는 점이다.

현재 주문 단계가 6단계(상품탐색 → 회원정보 입력 → 본인인증 → 상품확인 → 주문정보 입력→ 결제)를 거치는 것에 반해 ‘신티쇼’는 대화와 함께 곧바로 상품 주문 페이지에 접속돼 3단계(상품탐색 → 주문정보 입력 → 결제)만에 주문할 수 있다.

이 과정에서 주문 시간이 기존 대비 절반으로 줄고(약 2분), 리모컨을 이용하거나 ARS 전화 상담을 기다리는 등의 절차를 겪지 않아도 돼 보다 편리한 쇼핑이 가능해졌다.

또한 비회원 본인인증 절차 없이 네이버 ID로 간편하게 로그인할 수 있으며, 다양한 간편 결제 서비스를 도입해(SSG페이·삼성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카카오페이) 고객 선호에 맞게 결제 방식을 이용할 수 있다.

신세계TV쇼핑은 ‘신티쇼’ 오픈을 통해 본격적으로 ‘AI 커머스’ 시장에 진입해 T커머스2.0 구축 전략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하반기에는 ‘신티쇼’의 기능을 강화해 업계 최고 수준의 ‘스마트 콘택트 센터(인공지능 CS센터)’를 선보일 예정이다. 기존 전화응대 중심의 콜센터에 인공지능 상담 기능을 도입해 고객이 더욱 빠르게 CS 서비스를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주용노 신세계TV쇼핑 상무는 “고객에게 감동을 선사하고, 더 나은 가능성을 고민하는 과정에서 AI 프로그램을 개발하게 됐다”면서 “기존 홈쇼핑과 차별화된 티커머스의 기반 기술을 적극 활용하고, 인공지능 맞춤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차별화된 미디어 커머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티쇼’ 론칭을 기념해 오는 31일까지 ‘신티쇼’를 이용해 방송상품을 구매한 고객에게는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기프티콘이 지급된다.(비회원은 16일 오후 3시부터 제공) 또한 신세계TV쇼핑 앱에서 ‘신티쇼’ 이름 맞히기 이벤트에 참여하면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적립금 500 포인트가 즉시 지급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