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국닛산, 6세대 완전변경 ‘올 뉴 알티마’ 출시…2960만원부터
2019. 12. 16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2.2℃

도쿄 3.5℃

베이징 -0.2℃

자카르타 27.4℃

한국닛산, 6세대 완전변경 ‘올 뉴 알티마’ 출시…2960만원부터

김병훈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6. 15: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자료] 한국닛산, 신형 알티마(All New Altima) (1)
닛산 알티마의 6세대 완전변경 모델 ‘올 뉴 알티마’./제공 = 한국닛산
한국닛산이 글로벌 베스트셀링 세단 ‘신형 알티마(All-New Altima)’를 16일 출시하고 전국 닛산 전시장에서 판매를 시작한다.

신형 알티마는 6세대 완전 변경 모델로 차량 전반에 걸친 변화를 통해 동급 최고 수준의 상품성을 갖췄다. 경량화 및 고강성화를 실현한 개선된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신형 알티마는 이전 모델 대비 전장과 전폭이 25㎜ 길어지고 전고와 전폭이 각각 25㎜ 낮고 넓어져 더욱 안정적이고 역동적인 디자인으로 변화했다.

특히 알티마 고유의 특징을 계승하면서도 ‘닛산 V모션 2.0(Nissan V-motion 2.0)’ 콘셉트카에서 영감을 받은 디자인으로 기존 모델보다 더욱 강렬하고 스포티한 외관 이미지를 강조했다.

내부 인테리어는 낮고 넓어진 차량 외관 스타일에 따라 개방감 있는 넓은 운전 시야를 확보했으며 계기판과 대시보드는 우드톤 그레이 가죽과 크롬 몰딩이 적절하게 어우러져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연출한다.

[사진자료] 한국닛산, 신형 알티마(All New Altima) (2)
닛산 알티마의 6세대 완전변경 모델 ‘올 뉴 알티마’./제공 = 한국닛산
신형 알티마는 닛산의 장점인 주행의 재미를 위해 트림에 따라 새로운 2개의 엔진을 탑재했다. 특히 2.0 터보 모델에는 세계 최초로 개발 및 양산에 성공한 2.0 터보 가변 압축비 엔진을 장착해 주행 상황에 따라 압축비를 조절한다. 최고출력 252마력, 최대토크 38.7㎏·m의 강력한 주행 성능과 함께 복합연비 12.2㎞/ℓ에 달하는 우수한 연료 효율성을 실현했다.

2.5 스마트, 2.5SL 테크 모델에 탑재된 2.5ℓ 4기통 직분사 가솔린 엔진도 획기적으로 개선됐다. 기존 엔진 대비 부품 및 디자인 부분이 80% 이상 재설계돼 최고출력 184마력, 최대토크 24.9㎏·m의 역동적인 주행성능을 갖춤과 동시에 동급 대비 최고인 복합연비 12.9㎞/ℓ를 기록했다.

안전성도 한층 향상됐다. 동급 최대 수준인 10개의 SRS 에어백 외에도 안전주행 보조 장치‘닛산 인텔리전트 모빌리티’를 토대로 보행자 움직임을 감지하는 인텔리전트 비상 브레이크, 인텔리전트 어라운드 뷰 모니터, 차간거리 제어, 차선 이탈 방지, 운전자 주의 경보 시스템 등 첨단 안전 기술을 대거 적용해 안전성을 확보했다.

아울러 인포테인먼트 조작방식을 화면 터치형 및 안정적 수동 버튼형 두 가지 형태로 구성해 운전자 취향과 편의에 따라 조작이 가능하며 7인치 어드밴스드 드라이브 어시스트 디스플레이는 차량의 주요 정보를 직관적이고 신속하게 운전자에게 전달한다.

신형 알티마의 판매가격은 부가세 포함해 각각 △2.5 스마트 2960만원 △2.5 SL 테크 3550만원 △2.0 터보 4140만원이다.

허성중 한국닛산 대표는 “신형 알티마는 닛산의 감각적인 디자인과 혁신적인 기술력이 총집약된 닛산의 대표 중형 세단”이라며 “신형 알티마를 통해 중형 세단의 기준을 새롭게 제시하고 나아가 수입 세단 시장의 부흥을 이끄는 선도자로써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