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날씨] 수요일 흐리고 일부 지역 소나기… 남부지방 오후 비

[날씨] 수요일 흐리고 일부 지역 소나기… 남부지방 오후 비

문누리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6. 21: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제헌절이자 수요일인 17일 전국에 구름이 많고 중부·전북 내륙 등 일부 지역에 낮 한때 소나기가 있겠다. 제주도는 낮부터, 전라도와 경남은 밤부터 장맛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예상 강수량은 5∼30㎜다.

소나기나 장맛비가 내리는 지역에서는 천둥, 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내릴 수 있어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고 기상청은 당부했다.

아침 최저 기온은 19∼23도, 낮 최고 기온은 25∼32도로 전날과 비슷하겠으며,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좋음’∼‘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서해 앞바다에서 0.5∼1.0m, 남해 앞바다 0.5∼1.5m로 일겠다. 먼바다에서는 동해 0.5∼1.5m, 남해·서해 0.5∼2.0m의 파고가 예상된다. 대부분 해상에 안개가 짙게 낄 것으로 예상되며, 남해안은 바닷물 높이가 높은 기간으로 만조 때 해안가 저지대에서 침수 피해에 신경 써야 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