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BNK경남은행, 창원 성산종합복지관서 ‘사랑의 특식’ 행사
2019. 12. 09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1.6℃

도쿄 4.7℃

베이징 -4℃

자카르타 27.8℃

BNK경남은행, 창원 성산종합복지관서 ‘사랑의 특식’ 행사

박현섭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8. 15: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창원 박현섭 기자 = 경남 창원시는 18일 BNK경남은행이 성산종합사회복지관을 찾아 소외계층을 위한 ‘사랑의 특식’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안태홍 BNK경남은행 경영기획본부장과 임직원 등은 무료급식소 이용자 150여명에게 여름철 건강식인 삼계탕과 떡, 제철과일을 대접했다.

BNK경남은행은 창원시의 저소득소외계층을 위해 매년 명절 온누리 상품권 지원, 장학금, 선풍기, 연탄, 김장등 다양한 후원을 아끼지 않고 있으며 지역사회의 사회공헌 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안태홍 경영기획본부장은 “무더운 여름 지치기 쉬운 어르신들에게 작은 도움이라도 드려야 겠다는 생각으로 여름철 보양식을 준비했다”며 “한끼의 식사이지만 무더위를 이겨 내시는데 힘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어려운 시기임에도 경남대표 금융기관인 경남은행이 복지관을 방문하여 급식소를 이용하는 어르신들에게 직접 삼계탕을 제공하며 하절기 건강관리를 위해 애써 주셔서 너무 고맙다”며 “어르신들의 안전하고 건강한 여름 나기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