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박영선 “모든 것에는 축적의 시간이 필요하다”
2019. 12. 09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1.6℃

도쿄 4.3℃

베이징 -4℃

자카르타 27.2℃

박영선 “모든 것에는 축적의 시간이 필요하다”

오세은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8. 15: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박영선 중기부 장관, 대한상의 제주포럼 참석
1
박영선 중기부 장관./제공=중기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18일 “모든 것에는 축적의 시간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박 장관은 이날 ‘대한상공회의소 제주포럼’ 참석 후 페이스북에 이같은 글을 남기며, “시행착오를 거듭하며 실패의 원인을 분석하며 연마하면서 세계정상에 오르는 것”이라고 했다.

박 장관은 “대한상의 포럼을 마치고 차안에서 ‘품질, 순도문제’라는 기사를 봤다”며 “첫술에 배부를 수 있을까요? 만약 20년 전부터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함께 R&D 투자를 하면서 서로 밀어주고 끌어주고 했다면 지금의 상황은 어떠했을까요? 늦었지만 지금이라도 함께 힘을 합쳐 이 위기를 극복해야 한다”고 했다.

또한 “지금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서로에게 기회를 주고 용기를 주고 북돋아 주는 일”이라며 “중기부가 연결의 힘으로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연결자로서 이 위기를 기회로 만들려고 노력하고 있다. ‘작은것을 연결하는 강한 힘. 중기부가 하겠다”고 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