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신한은행, 하반기 경영전략회의…진옥동 “고객중심 평가 체계 확대”
2019. 08. 20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2℃

도쿄 26.3℃

베이징 22.6℃

자카르타 25.6℃

신한은행, 하반기 경영전략회의…진옥동 “고객중심 평가 체계 확대”

임초롱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21. 1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2(r)
지난 19일 경기도 용인시 소재 신한은행 연수원에서 열린 2019년 하반기 경영전략회의에서 진옥동 행장이 ‘고객중심’과 ‘신한문화’를 강조하며 프리젠테이션을 하고 있는 모습. /제공 = 신한은행
신한은행은 지난 19일 경기 용인시 소재 신한은행 연수원에서 진옥동 행장을 비롯한 임원·본부장·전국 부서장 등 1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하반기 경영전략회의’를 개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경영전략회의에서 신한은행 임직원들은 상반기 성과를 공유하고 각 부문별로 하반기 중점 추진 사항에 대해 논의했다. 특히 이번 경영전략회의에서는 신한은행의 리더들에게 ‘고객 First’를 위한 관점을 제시하기 위해 △디지털 소비자 심리 △4차 산업혁명이 바꾸는 산업지도 △밀레니얼 세대의 일하는 방식을 주제로 외부강사 초청 강연도 진행됐다.

진 행장은 경영전략회의에서 ‘고객중심’과 ‘신한문화’에 대해 강조했다. 그는 “현장의 영업방향을 정하는 것은 KPI(Key Performance Indicator)이며, KPI의 Key는 고객이 돼야 한다”며 “앞으로 고객 중심 평가 체계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고객의 만족과 직원의 자긍심은 하나로 연결돼 있는 만큼 고객 만족도를 높이기 위한 과제들을 추진하는 동시에 영업 현장 직원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또 진 행장은 “더 나은 내일을 위해 조직의 리더들이 정확하게 진단하고 현재의경영환경을 반영한 공감리더십을 발휘하자”며 “여기 있는 리더들 모두가 한 마음으로 조직의 비상을 위해 힘써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