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KEB하나은행, 지성규 행장이 직접 찾아가 소통하는 ‘Run To You!’ 실시

KEB하나은행, 지성규 행장이 직접 찾아가 소통하는 ‘Run To You!’ 실시

임초롱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21. 11: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 1
KEB하나은행 지성규 은행장은 지난 19일 저녁 대학로 드림아트센터에서 행원들이 직접 선정한 코미디 무언극(無言劇) ‘옹알스’를 함께 관람하며 소통하는 『Run To You!』 행사를 가졌다. 지성규 KEB하나은행장(사진 맨 앞줄 가운데)이 행원들과 함께 기념 셀카를 촬영하고 있다. /제공 = KEB하나은행
KEB하나은행은 지난 19일 저녁 지성규 은행장이 대학로 드림아트센터에서 행원들이 직접 선정한 코미디 무언극(無言劇) ‘옹알스’를 함께 관람하며 소통하는 ‘Run To You!’ 행사를 가졌다고 21일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은행 내 밀레니얼(Millennial) 세대 행원들이 증가함에 따라 그들의 생각을 이해하고 더 나아가 이를 경영에 적극 반영하기 위해서는 그들의 이야기를 가감없이 직접 경청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는 지 행장의 철학에서 착안했다.

앞서 지 행장은 지난 3월 말 취임 이후 100일 동안 ‘Run Together’ 프로그램을 통해 전국 영업본부를 직접 방문, 영업본부장·지점장 등 현장의 리더들과도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공연 관람 후 이어진 이심전심(以心傳心)토크 시간에는 젊은 행원들의 솔직 담백한 질문들이 이어졌다. 지 행장은 참석한 행원으로부터 “‘인싸’, ‘아싸’ 라는 용어를 아시나요?”라는 질문을 받고 즉석에서 정확한 답변을 내놔 박수를 받기도 했다.

지 행장은 “뚜렷한 주관을 갖고 주입식 지식이 아닌 스스로의 경험을 중요시 하는 밀레니얼 세대 행원들의 패기와 열정 덕에 희망의 새 기운이 솟아 오른다”며 “앞으로 주어질 많은 기회와 적극적인 지원을 발판 삼아 명실상부한 최고의 금융전문가로 성장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KEB하나은행은 향후에도 연극·영화 등의 공연관람에서 독서토론 및 각종 워라밸 프로그램까지 행원들이 직접 선정하는 문화활동을 활용해 다채로운 형태로 ‘Run To You!’프로그램을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