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주시 화랑마을, 체험형 수영장 개장
2019. 12. 15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1.6℃

도쿄 11.6℃

베이징 -0.8℃

자카르타 30.6℃

경주시 화랑마을, 체험형 수영장 개장

장경국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22. 12: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경주 장경국 기자 = 경북 경주시 화랑마을이 22일 체험형 수영장을 개장했다

이번에 개장한 화랑마을 ‘체험형 수영장’은 총 사업비 1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전체 부지면적 2253㎡에 원형풀과 반원형 풀, 미니 워터 슬라이드 등 3개소로 수영장 면적은 366㎡로 200명을 동시 수용할 수 있다.

오는 9월 1일까지 42일간 휴일 없이 운영될 체험형 수영장은 수질 유지와 시민들의 편안한 수영장 이용을 위해 수련활동을 제외한 사전 예약은 받지 않고 현장 구매를 통해 수용 인원을 조정한다.

또 물놀이장의 안전한 이용을 위해 화랑마을에 근무하는 수상안전 인명구조요원 자격증을 보유한 인력 3명, 보조 안전요원 3명, 간호사 1명 등을 상시 배치해 안전한 수련활동과 물놀이가 되도록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경주 화랑마을은 석장동 송화산 자락 아래 28만6461㎡ 부지에 민족정신의 원류인 신라 화랑정신을 현대적으로 구현한 전시관, 화백관, 신라관 등 메인시설이 한옥 형태로 웅장하게 자리 잡고 있으며 짚 코스터, 도전 모험시설, 국궁장, 첨성대 등 체험시설과 야영장, 무예 수련장 등 부대시설도 두루 갖추고 있다.

또 혜초의 걸어온 길을 VR로 체험하는 체험존을 비롯해 이번에 개장한 체험용 야외수영장과 설치 예정인 암벽등반 시설 등 다양한 화랑 콘텐츠를 기반으로 신화랑이라는 창조적 가치를 구현하고 글로벌 경주의 도시브랜드 위상을 한 차원 높이는 새로운 명소가 되고 있다.

최인석 화랑마을 촌장은 “이번 체험형 수영장 개장으로 화랑마을 수련 프로그램의 질이 한 단계 더 높아질 것”이라며 “수련뿐 아니라 화랑마을 이용객들에게도 안전하고 편안한 체험형 수영장이 되도록 운영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