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오산시 전국 최초 악기도서관 ‘소리울도서관’ 개관
2019. 12. 07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6℃

도쿄 6.3℃

베이징 -3.8℃

자카르타 27.4℃

오산시 전국 최초 악기도서관 ‘소리울도서관’ 개관

김주홍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22. 16: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80종 1천대 악기와 다양한 음악자료 학생과 시민들에 개방
소리올 도서관
180여 종 1천여 대의 악기를 구비한 ‘소리울 도서관’ 전경/제공 = 오산시
오산 김주홍 기자 = 전국 오산시가 전국 최초 악기 도서관인 ‘소리울 도서관’을 곽상욱 오산시장, 장인수 시의회 의장, 안민석 국회의원 등 내빈과 시민 1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2일 개관했다.

이날 개관식은 민선7기 공약사업인 ‘소리울도서관 완공’을 알리고 시민들과 함께 축하하는 행사로 전세계 유일 LED 브라스 퍼포먼스 공연을 시작으로 국민의례, 내빈소개, 경과보고, 감사패 수여, 기념사, 축사, 축하공연, 테이프커팅, 기념식수, 시설라운딩, 다과 및 환담 순으로 진행됐다.

오산시 일곱 번째 도서관으로 부지면적 4624㎡, 연면적 2995㎡,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이며, 악기도서관에 걸맞게 건물 외관은 기타 모양을, 주차장 외벽은 책모양으로 형상화했다.

지하1층은 180여 종 1천여 대의 악기를 구비한 전시 체험 대여관, 1층은 음악 전문서적과 악보 등 개관도서 2만여 권을 보유한 음악이 흐르는 자료실, 지상2~3층은 음악 창작 배움터 및 음악감성 공간으로 소리울아트리움, 두드림홀, 음악동아리실, 음악강좌실, 녹음실, 편집실, 보컬실, 국악실, 연습실 등이 구성됐다.

또 도서관 중 처음으로 도서관 내부에서 어디든지 자유롭게 핸드폰 등을 통해 이용 가능한 200여 종의 전자저널 서비스를 제공한다.

소리울도서관은 23일부터 정상운영하며 악기대여는 소리울도서관 홈페이지에서 사전예약한 시민들에게 악기별로 소정의 대여료를 받고 빌려준다. 연습실, 음악동아리실 등 대관은 오산백년시민대학에서 사전예약제로 운영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