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나경원 “대한민국, 신독재의 길로 가…반문연대 만들어야”
2019. 12. 1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4℃

도쿄 7.3℃

베이징 -3.9℃

자카르타 26.4℃

나경원 “대한민국, 신독재의 길로 가…반문연대 만들어야”

김연지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22. 17: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대책회의 들어서는 나경원 원내대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22일 국회에서 열린 ‘문정권 정치탄압,선거법 날치기 대책회의’에 들어서고 있다. /연합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22일 “이제 반문(반문재인)연대를 강하게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이언주 무소속 의원의 출판기념회에 참석해 “대한민국이 헌법 가치가 무너지고 공포 사회가 돼 가고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나 원내대표는 작년 이코노미스트지에 나온 신독재 4단계를 언급하며 “대한민국이 신독재의 길로 가고 있다고 본다”고 주장했다.

이어 그는 “우리는 지금 싸워야 한다, 이 정권은 너무하지 않느냐”면서 “자유를 말할 수 없고, 우리의 말 하는 자유가 침탈되고 이럴 땐 용기가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특히 나 원내대표는 “용기의 아이콘이 이 의원”이라면서 “우리가 이 무능하고 무책임한 정부에 단호히 싸우려면 반문 연대라는 큰 틀 안에서 힘을 합쳐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나 원내대표는 “이 의원과 큰 틀 안에서 함께 싸울 그날이 금방 올 것이라고 생각하며, 다 같이 내년 총선 그리고 2년 뒤에 다시 정권을 찾아와 우리 자유대한민국을 같이 지켰으면 좋겠다”고 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