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현대페이, 블록체인 기반 ‘부산 스마트투어’ 플랫폼 사업 추진
2019. 08. 19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4℃

도쿄 28.3℃

베이징 24.3℃

자카르타 25.2℃

현대페이, 블록체인 기반 ‘부산 스마트투어’ 플랫폼 사업 추진

장예림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24. 14: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자료] 현대페이 김정익 대표
김정익 현대페이 대표/제공=현대페이
현대페이는 부산광역시가 블록체인 규제자유특구로 최종 지정됨에 따라 부산시의 지역 강점 사업인 관광 분야에 블록체인 기술이 접목된 스마트투어 플랫폼 서비스를 추진하게 됐다고 24일 밝혔다.

부산 스마트투어 서비스는 블록체인 기술 기반으로 부산 지역의 관광지와 숙박시설, 식당, 제휴 할인시설에 대한 정보를 종합적으로 확인하고 각자의 여행계획에 맞게 맞춤형 관광 패키지 상품을 이용할 수 있는 원스톱 관광 서비스 플랫폼이다.

부산 관광객들은 부산 스마트투어 앱을 사용해 관광정보·할인정보 등을 제공받고 예약·결제를 원스톱으로 수행할 수 있으며,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티켓·바우처 시스템 연동을 통해 관광시설 입장, 제휴 할인쿠폰 발급/사용, 교통수단 이용도 가능하다.

제휴 계약을 맺은 소상공 가맹점들은 스마트투어 앱을 홍보 채널로 활용하고 검색어 노출 서비스 등을 사용할 수 있으며, 블록체인이 보장하는 데이터 신뢰성과 스마트컨트랙트 기술을 통해 실시간 정산을 제공받을 수 있다.

부산시는 이번 블록체인 규제자유특구 최종 지정에 따라 문현금융단지를 기점으로 강점산업인 금융·물류·관광·데이터분석 등 영역을 연결하여 산업 생태계를 조성함으로써 4차산업 패러다임에 대응하고 나아가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김정익 현대페이 대표는 “부산 스마트투어 서비스를 시발점으로 지속적인 자기 혁신을 통해 최상의 고객 경험을 제공하는 플랫폼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