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부영그룹, 2020학번 창신대 신입생에 등록금 전액 장학금 지원
2019. 08. 19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4℃

도쿄 30.5℃

베이징 28.3℃

자카르타 30.2℃

부영그룹, 2020학번 창신대 신입생에 등록금 전액 장학금 지원

최중현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1. 14: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1 (6)
창신대학교 전경./제공 = 부영그룹
부영그룹은 경남 창원 창신대학교에서 내년 입학하는 신입생 전원을 ‘우정(宇庭)’장학생으로 선발해 1년간 등록금 전액을 장학금으로 지원한다고 11일 밝혔다.

신입생 정원은 500명으로 계열에 따라 연간 572만원부터 최대 836만원까지 장학금을 지원받는다.

부영그룹은 지역 인재를 양성하고 지역사회와 상생하기 위해 창신대학교의 재정 기여자로 참여했다.

창신대학교 관계자는 “대부분의 지방 사립대학이 통상적으로 1년간 200만원(학기당 100만원)내외의 장학금을 지급해왔던 것에 비하면 신입생 전원에게 등록금 전액을 지원하기 위한 우정(宇庭)장학생 선발은 대학 발전을 위한 대단한 결정”이라고 말했다.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은 교육재화는 한번쓰고 사라지는 것이 아니라 계속해서 재생산되는 미래를 위한 투자라는 신념과 교육에 대한 열정으로 육영사업에 나서고 있다.

부영그룹은 앞으로도 창신대학교가 특성화된 강소대학으로 발전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투자를 확대한다. 부영그룹은 현재 전남 화순 능주중·고, 서울 덕원여중·고 및 덕원예고를 운영하며 대한민국 미래를 이끌어 갈 인재 양성에 힘쓰고 있다.

이와 함께 전국 초·중·고등학교 및 대학교에 교육 및 문화시설을 기증하고 국내 주요대학 12곳에 ‘우정(宇庭)’이 새겨진 건물을 신축 기증했다. 최근 들어선 경남 지역 중·고교 등에도 32억원의 전자칠판을 기증하기도 했다. 우정교육문화재단을 설립, 아시아·아프리카 등지에서 온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지급하며 유학생들의 ‘코리아 드림’ 실현을 돕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