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조진웅 “‘광대들: 풍문조작단’, 뚝심있고 경쾌한 영화…전작 흥행 부담NO”

조진웅 “‘광대들: 풍문조작단’, 뚝심있고 경쾌한 영화…전작 흥행 부담NO”

배정희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3. 16: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조진웅/사진=김현우 기자
배우 조진웅이 흥행 부담은 없다고 털어놨다.

13일 서울 용산 CGV에서 영화 '광대들: 풍문조작단'(감독 김주호) 언론시사회가 열린 가운데, 조진웅, 손현주, 박희순, 고창석, 김슬기, 윤박, 김주호 감독이 참석해 영화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광대들: 풍문조작단'은 조선 팔도를 무대로 풍문을 조작하고 민심을 흔드는 광대들이 권력의 실세 ‘한명회’에 발탁되어 ‘세조’에 대한 미담을 만들어내면서 역사를 뒤바꾸는 이야기를 그렸다. 

조진웅은 지난해 '완벽한 타인' '독전' 등 출연했던 영화들이 좋은 흥행 성적을 거둔 것에 대한 부담은 없는지 묻자 "동료 선배와 후배들이 있어 부담은 없다. 전작들을 사랑해주셔서 감개무량하다"고 답했다. 

이어 "어떤 영화든 열심히 만든다. 그만큼 많은 관객과 소통하고 싶다. 오늘 영화를 처음 봤는데 작업할때 신기하게 했는데 보는데 또 신기했다. 뚝심있고 경쾌한 영화여서 기대가 된다"고 전했다. 

'광대들: 풍문조작단'은 오는 21일 개봉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