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케미렌즈, ‘실속형 누진안경렌즈 시장’ 공략 강화

케미렌즈, ‘실속형 누진안경렌즈 시장’ 공략 강화

오세은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4. 09: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안경사 대상 `케미 제로(ZERO)’ 신제품 전국 순회 세미나 9~12월 개최
1
케미렌즈 로고 이미지./제공=케미렌즈
케미렌즈가 초보 누진안경착용자를 위한 입문용 누진다초점렌즈 신제품 출시를 계기로 관련 렌즈시장 공략을 강화하고 있다.

14일 케미렌즈에 따르면 작년에 10만원 중반의 누진다초점렌즈 ‘매직폼 애니원’에 이어 올해는 10만원 미만의 누진안경렌즈 ‘케미 제로(ZERO)’ 신제품을 잇따라 출시해 적극적인 소비자 마케팅을 전개하고 있다.

케미렌즈는 특히 최근 선보인 ‘케미 제로(ZERO)’ 누진안경렌즈가 가격 부담을 확 줄이고 누진안경 착용때 발생할 수 있는 울렁증, 어지럼증, 주변부 시야가 흐려 보이는 현상을 최소화 해 누진안경을 착용해야 되는 소비자들에게 주목 받고 있다.

케미렌즈는 유튜브, SNS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누진다초점렌즈의 필요성과 기능을 전달하는 여러가지 캠페인을 하고 있다. 또한 각종 오프라인 교육과 강의를 통해 기존에 알고 있던 40대 중·후반에서 찾아오는 노안이 최근 30대 후반부터 빨라진 노안에 대해 조기 착용의 중요성을 알리는 등의 캠페인 활동도 적극적이다.

다음 달부터는 연말까지 전국 주요 도시의 안경원·안경사를 대상으로 ‘케미 제로(ZERO)’ 신제품 설명회·누진다초점렌즈 교육 세미나를 실시할 계획이다.

케미렌즈 관계자는 “우리나라 누진다초점렌즈 착용률이 전체 안경렌즈 시장의 약 10%(수량 기준) 정도로 선진국과 비교해 낮은 수준”이라며 “케미 제로(ZERO) 누진다초점렌즈를 알리는 캠페인과 홍보를 통해 초기 누진안경 착용자들의 정확한 시력 교정으로 시 생활 만족도가 높아질 것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