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유비케어, 건강정보 솔루션 ‘UB 헬스네비’ 출시

유비케어, 건강정보 솔루션 ‘UB 헬스네비’ 출시

이수일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4. 16: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유비케어
디지털 헬스케어 솔루션업체 유비케어는 환자의 처방 데이터 기반으로 프리미엄 복약 안내 및 환자 맞춤형 건강정보를 제공하는 솔루션 ‘UB 헬스네비’를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업체에 따르면 UB 헬스네비는 유비케어가 자체 보유한 ‘환자 처방전으로부터 관련 질병의 추출 및 추출된 질병 정보 제공 알고리즘’ 특허 기술이 적용된 솔루션이다.

처방된 약을 기반으로 질병을 추출 하고 프리미엄 복약 안내, 환자 맞춤형 건강 정보 등을 A4 사이즈의 약 봉투에 자동으로 출력해 준다.

전국의 유팜, PIT3000 등을 사용 중인 약국이라면 UB 헬스네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월 제공 출력 건수에 따라 1000건부터 무제한까지 각종 옵션을 검토해 각 약국에 적합한 요금제를 선택해 가입할 수 있다.

이상경 유비케어 대표는 “환자는 UB 헬스네비를 통해 보다 정확하고 상세한 복약 지도 서비스와 맞춤형 건강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고, 약국은 높은 품질의 서비스와 환자와의 소통을 통해 신뢰도 및 재방문율을 높이고 궁극적으로 매출 증대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