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대한해운, 상반기 영업이익 761억원…전년 比 9.8% ↑
2019. 12. 15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1.6℃

도쿄 11.6℃

베이징 -0.8℃

자카르타 30.6℃

대한해운, 상반기 영업이익 761억원…전년 比 9.8% ↑

이상원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4. 16: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KakaoTalk_20160711_143749277_tmp18807
대한해운 선박의 모습/출처=대한해운
대한해운이 상반기 영업이익 761억원을 기록했다.

대한해운은 14일 올해 상반기 연결기준 매출액 5215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20.5% 감소한 반면,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761억원, 483억원으로 지난해 같은기간 대비 9.8%, 8.1%의 증가세를 보였다고 밝혔다.

다만 2분기만 놓고 봤을 경우 매출액 2595억원을 기록해 전년동기 대비 25.6% 감소했고,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342억원, 185억원으로 각각 10.2%, 49.2% 줄어들었다.

대한해운은 상반기 실적 증가의 주요 원인에 대해 “해운시황 변동성에 선제적 대응을 위해 전년 대비 부정기선 사업비중 축소 및 전용선 사업 확대, 일반관리비 절감 등을 통한 원가경쟁력 강화에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칠봉 SM그룹 해운부문 총괄(부회장)은 “대한해운은 올 상반기 영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외부 전문가 및 경력 사원 채용 등을 통해 조직 개편을 마무리 했다”면서 “이를 통해 국내외 추가 장기운송계약 확보는 물론 선박 안전 운항에 최선을 다할 것이며, 지속적인 실적 개선을 위해 다각도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