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최태원 SK그룹 회장 차녀 최민정씨 SK하이닉스 입사
2019. 12. 15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1.6℃

도쿄 11.6℃

베이징 -0.8℃

자카르타 30.6℃

최태원 SK그룹 회장 차녀 최민정씨 SK하이닉스 입사

황의중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4. 18: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190814183958
최태원 회장의 차녀 최민정/연합
SK그룹 최태원 회장의 차녀 최민정씨(28)가 그룹 주력사인 SK하이닉스에 입사한다.

14일 그룹 측에 따르면 민정씨는 16일부터 SK하이닉스 대외협력총괄 산하 조직인 인트라(INTRA)에서 대리로 근무할 예정이다.

미국 수도 워싱턴DC에 있는 인트라는 국제 통상과 정책 대응 업무 등을 담당하는 조직으로, 최근 글로벌 통상 이슈가 현안으로 부상하면서 위상이 높아진 것으로 알려졌다.

민정씨는 중국 베이징대에서 경영학을 전공하며 글로벌 자본시장과 인수합병, 투자분석 등을 공부했다. 또 대학 졸업 후에는 해군에 자원입대해 청해부대와 서해2함대에서 근무했고, 이후 중국 투자회사에서 일했다. 이런 경력을 살려 글로벌 비즈니스가 많은 SK하이닉스에서 국제 경영과 관련된 업무를 맡을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최 회장의 장녀 최윤정씨(30)는 SK바이오팜에서 휴직하고 다음 달 남편과 함께 미국으로 떠나 2년간 스탠퍼드대에서 생명정보학 전공으로 석사과정을 밟을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