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북도, 메가프로젝트 발굴 연구지원단 출범
2019. 10. 19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2℃

도쿄 19.2℃

베이징 16.8℃

자카르타 32.2℃

경북도, 메가프로젝트 발굴 연구지원단 출범

장영우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0. 11: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도 내 중·대형 국비사업(메가프로젝트) 발굴을 위한 싱크탱크 역할 수행
안동 장영우 기자 =경북도가 혁신과제 발굴을 위한 ‘메가프로젝트 발굴 연구지원단’을 구성, 본격적인 싱크탱크 역할을 수행한다.

경북도는 20일 도청 회의실에서 ‘메가프로젝트 발굴연구지원단 출범식 및 Kick-off’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범해 활동하는 ‘메가프로젝트 발굴 연구지원단’은 지난해 9월 출범 운영 중인 ‘도 메가프로젝트 T/F팀’과 함께 정부 예비타당성 조사 대상 사업(국비 300억원, 총 사업비 500억원 이상) 등 중·대형 국비사업 발굴을 체계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구성했다.

특히 공무원으로만 구성된 ‘도 메가프로젝트 T/F팀’과는 달리 이석희 도 정책자문관 및 김중표 대구경북연구원 경북센터장을 공동단장으로 도내 주요 연구기관 소속의 전문연구원 17명으로 구성해 과학·산업, 산림·해양, 복지·문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도 혁신과제 발굴을 지원할 수 있도록 했다.

20일 열린 첫 회의는 연구지원단 본격 출범 및 연구단원 소개를 시작으로 윤종진 경북도 행정부지사의 인사말, 도 메가프로젝트 T/F 추진·운영 현황 보고(도 메가프로젝트 총괄팀), 연구지원단 운영방향 설명 및 토의(연구지원단 단장 주재) 순서로 진행했다.

향후 연구지원단은 매월 정례회의(1회)를 개최해 합동토론식으로 운영하며 ‘도 메가프로젝트 T/F 팀’과 유기적으로 연계, 융·복합 메가프로젝트 과제 발굴, 정부·산업 정책동향 분석 및 도 대응전략 연구·제시 등의 기능을 수행할 계획이다.

윤종진 메가프로젝트 T/F 단장은 “메가프로젝트를 발굴하기 위해서는 도내 다양한 분야에서 전문가분들의 체계적인 도움이 필수적”이라며 “경북도의 사활적 과제라고 할 수 있는 메가프로젝트 발굴·추진을 위해 연구지원단이 전폭적인 지원을 해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