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병호 aT 사장, 싱가포르·홍콩서 국산 신선농산물 수출 세일즈
2019. 09. 16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6℃

도쿄 23.1℃

베이징 22℃

자카르타 28.4℃

이병호 aT 사장, 싱가포르·홍콩서 국산 신선농산물 수출 세일즈

조상은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1. 19: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at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이병호 사장이 지난 8월 14일부터 19일까지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대만, 홍콩 등 4개국에서 한국 신선농산물 수출 세일즈 활동을 전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병호 사장은 “현지 유력바이어를 발굴하고 전문 판매매장인 K-Fresh Zone을 수출국에 개설하는 등 신선농산물 수출확대를 위해 흘린 땀방울이 양파수출을 통해 의미있는 성과로 나타났다”고 말했다.

이 사장은 신선양파 수출에 힘써 준 해외 수입바이어들에게 감사패를 전달하고, 한국산 신선농산물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을 부탁했다.

또한 현재 싱가포르, 태국 등 6개국 43개 매장에서 운영 중인 ‘K-Fresh Zone’을 베트남에도 개설하기

이 사장은 ‘홍콩 식품박람회(HKTDC Food Expo 2019)’을 찾아 한국산 신선양파와 마늘 등을 홍보했고, 신선농산물 수출을 위해 애쓰는 수출업체들과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 사장은 “앞으로 홍콩을 비롯한 아세안시장을 수출거점지역으로 삼아 농가소득과 직결되는 국내 신선농산물의 가장 유망한 수출시장으로 적극 육성해 나갈 계획”이라며 “장기적으로는 ‘K-Fresh Zone’을 전 세계적인 ‘K-Fresh Road’로 키워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