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아베 내각 지지율 58%…지난달보다 5%포인트 올라
2019. 12. 07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0℃

도쿄 5.2℃

베이징 4.9℃

자카르타 29.8℃

아베 내각 지지율 58%…지난달보다 5%포인트 올라

정아름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6. 13: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아베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제공 = 연합뉴스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내각 지지율이 지난달보다 5%포인트 올랐다. 요미우리신문은 23~25일 18세이상 유권자 1067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실시한 결과 아베 내각 지지율이 58%로 조사됐다고 26일 보도했다. 이는 지난달 이 신문이 실시한 설문조사 지지율(53%)보다 5%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지지하지 않는다고 응답한 비율은 36%에서 30%으로 하락했다. 일본 정부가 한국을 백색국가에서 제외하는 등 한국에 대해 강경한 자세를 보인 이유로 아베 정권 지지율이 상승한 것으로 풀이된다.

한국을 백색국가에서 제외한 것에 대해서는 응답자 65%가 지지한다고 답변했다. 지지하지 않는다(23%)보다 월등히 높았다. 한국이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를 파기한 것에 대해서는 83%가 이해할 수 없다고 응답했다. 이와 관련해 한일 양국이 안보 면에서 연대할 필요가 있다고 응답자 72%가 답변했다.

아베 정권의 외교·안보 정책을 긍정적으로 평가한다는 답변은 54%로 지난달보다 7%포인트 상승했다. 여당인 자민당 정당 지지율도 41%로 1%포인트 올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