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범학 누구? “눈물 젖은 빵을 안 먹어봤다”
2019. 10. 17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6℃

도쿄 16℃

베이징 8.9℃

자카르타 27.6℃

이범학 누구? “눈물 젖은 빵을 안 먹어봤다”

박세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7. 18: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7일 방송된 MBC 표준FM '정선희, 문천식의 지금은 라디오시대'에는 이범학이 게스트로 출연했다./MBC표준FM
가수 이범학이 화제다.

17일 방송된 MBC 표준FM '정선희, 문천식의 지금은 라디오시대'에는 이범학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범학은 "'이경규의 몰래카메라' 시절 '새발의 피' 편이 정말 레전드시지 않냐. 설명 좀 해달라"는 DJ들의 질문에 대답하며 '몰카 시절' 과거를 떠올렸다.

이범학은 1966년 7월 생인 이범학은 중앙대학교에서 철학과를 전공했으며 1991년 그룹 이색지대로 데뷔했다.

1991년 MBC 10대 가수 신인상을 수상했다. 이어 2집 ‘마음의 거리’를 발표했으며 2012년 ‘이대팔’ 등의 트로트 싱글을 발매했다. 

이범학은 ‘가요톱10’에서 5주 연속 1위를 하며 골든컵을 받았던 당시에 대해 “제가 그 때 신승훈 씨의 ‘날 울리지마’와 겨루었다. 처음에 제가 1등하고 다음주는 신승훈 씨가 1등하고 이렇게 1위를 번갈아가며 했다”고 회상했다.

그는 "저는 눈물 젖은 빵을 안 먹어봤다. 제가 처음에 ‘가요톱10’에 40위로 진입했는데 다음주 7위가 되더라. 한달만에 1위 결정전을 겪었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