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아프리카돼지열병 ‘파주’농장에서 확진…국내 첫 발병(속보)
2019. 10. 2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0.2℃

도쿄 17.8℃

베이징 10.2℃

자카르타 28.6℃

아프리카돼지열병 ‘파주’농장에서 확진…국내 첫 발병(속보)

유재희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7. 08: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190917080812
아프리카 돼지열병./연합뉴스
경기도 파주시 돼지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처음으로 발병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17일 농식품부는 이날 오전 6시 30분께 아프리카돼지열병을 확진했다고 밝혔다.

이 질병은 사람에게는 전염되지 않는다.

하지만 돼지는 한번 감염되면 폐사하는 치명적인 병이다. 아직 백신이나 치료 약도 개발되지 않았다.

이재욱 농식품부 차관은 이날 오전 9시 정부 세종청사에서 이와 관련한 브리핑을 할 예정이다.

일각에선 지역이 북한에 근접한 파주인만큼 조류를 통해 전염된 것이 아니냐는 관측도 있다.

이에 대해 농식품부 관계자는 “발병원인과 경로에 대해선 현재 역학조사를 진행중이다”라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