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무비차트] ‘나쁜 녀석들: 더무비’ 개봉 일주일만에 300만 관객 돌파
2019. 10. 15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3.8℃

도쿄 20.3℃

베이징 13.6℃

자카르타 31.4℃

[무비차트] ‘나쁜 녀석들: 더무비’ 개봉 일주일만에 300만 관객 돌파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8. 11: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나쁜녀석들: 더무비

 영화 '나쁜 녀석들: 더 무비'가 개봉 일주일 만에 누적 관객 수 300만 명을 돌파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17일 오전 '나쁜 녀석들: 더 무비'는 개봉 7일 만에 누적관객수 300만 명을 돌파하며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이는 913만 명의 관객을 동원한 '관상', 충무로 대표 배우들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았던 '남한산성'과 동일한 흥행 속도다. '관상'과 '남한산성'은 역대 추석 연휴 개봉 한국 영화 중 최단 속도로 누적 관객 수 300만 명 돌파에 성공한 영화들이다. 


여기에 지난해 개봉한 액션 블록버스터 '안시성'과 한국형 누아르로 주목받은 '밀정'까지 역대 추석 흥행 대작들의 300만 돌파 시점보다 하루 앞선 흥행 속도다.


뿐만 아니라, '타짜: 원 아이드 잭', '힘을 내요, 미스터 리' 등 동시 개봉작들 중 가장 먼저 누적 관객 수 300만 명을 돌파한 것은 물론 '애드 아스트라', '예스터데이' 등 할리우드 신작 공세에도 불구하고 개봉 2주 차에도 전체 예매율 1위의 자리를 지키며 흥행 상승세를 공고히 하고 있다. 


한편 '나쁜 녀석들: 더 무비'는 사상 초유의 호송차량 탈주 사건이 발생하고, 사라진 최악의 범죄자들을 잡기 위해 다시 한번 뭉친 나쁜 녀석들의 거침없는 활약을 그린 범죄 오락 액션 영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