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월성원자력본부, 초등생 대상 아톰공학교실 진행
2019. 10. 21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6℃

도쿄 16℃

베이징 18.2℃

자카르타 31.2℃

월성원자력본부, 초등생 대상 아톰공학교실 진행

장경국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8. 08: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3
월성원자력본부가 마련한 아톰공학교실에 참여한 학생들이 자동차키트를 조립하고 있다./제공=월성원자력본부
경주 장경국 기자 = 월성원자력본부가 동경주 3개 읍·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학생들이 직접 자동차 키트를 조립하며 작동 원리를 쉽고 재미있게 이해하는 ‘아톰공학교실’ 지식 나눔 봉사활동을 시행했다.

18일 월성본부에 따르면 아톰공학교실은 공학기술자가 대다수인 월성원자력본부 직원들이 동경주 3개 읍·면(양남·양북·감포) 초등학생들에게 과학 원리를 쉽게 전달해 과학꿈나무를 키우기 위한 사업으로 2005년부터 15년째 시행되고 있다.

올해는 초등학교 5?6학년생을 대상으로 한 교실에 주교사 1명과 보조교사 4~5명이 한 팀을 구성해 나산초(5일), 양북초(9일), 감포초(16일), 양남초(17일) 순으로 진행했다.

김형일 대외협력처장은 “지역의 초등학생들이 아톰공학교실을 통해 앞으로 원자력 산업뿐만 아니라 미래 대한민국의 과학 산업 전체를 선도하는 훌륭한 인재로 성장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지식 나눔 봉사활동에 참여한 월성원자력본부 직원들은 상반기에 한양대 청소년진흥센터에서 실시하는 교사 연수에 참여하는 등 양질의 교수법을 습득하기 위해 노력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