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날 녹여주오’ 원진아 “실제론 장난기 많은 성격…고미란과 가까워”
2019. 10. 2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0.2℃

도쿄 17.8℃

베이징 10.2℃

자카르타 28.6℃

‘날 녹여주오’ 원진아 “실제론 장난기 많은 성격…고미란과 가까워”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20. 2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날 녹여주오' 원진아 /사진=tvN

 '날 녹여주오' 원진아가 밝고 명랑한 변신을 이뤘다고 밝혔다.


20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에서는 tvN 새 토일드라마 '날 녹여주오'(극본 백미경, 연출 신우철) 제작발표회가 열려 지창욱, 원진아, 윤세아, 임원희, 백미경 작가, 신우철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취준생 고미란 역의 원진아는 "여태 차분하거나 전문직인 역할을 많이 해왔다. 원래 성격과 괴리가 있었던 캐릭터였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원진아는 "주변에서 '다음 작품은 원래 성격이 보이고 발랄한 작품을 했으면 좋겠다'고 많이 이야기를 해줬다. 마침 감독님과 작가님이 '날 녹여주오'를 제안해주셨다"라며 "제가 평소에 리액션도 많고 장난기도 많다. 고미란은 제가 했던 역할 중 실제 저와 가장 싱크로율이 높은 캐릭터"라고 소개했다.


한편 '날 녹여주오'는 24시간 냉동인간 프로젝트에 참여한 남녀가 미스터리한 음모로 인해 20년 후 깨어나면서 맞이하는 이야기를 담는다.


국내 최초 '냉동인간'이라는 독특하고 신비로운 소재를 다루는 이번 작품은 '힘쎈여자 도봉순' '품위있는 그녀' '우리가 만난 기적' 등을 집필한 백미경 작가와 '시크릿 가든' '신사의 품격' '구가의 서' 등을 연출한 신우철 감독이 의기투합했다.


오는 28일 오후 9시 첫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