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친절한 프리뷰] ‘삼시세끼 - 아이슬란드 간 세끼’ 이수근&은지원, 5분 동안 빅재미 선사
2019. 10. 2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8.6℃

도쿄 17.5℃

베이징 10.8℃

자카르타 27.8℃

[친절한 프리뷰] ‘삼시세끼 - 아이슬란드 간 세끼’ 이수근&은지원, 5분 동안 빅재미 선사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20. 22: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삼시세끼 - 아이슬란드 간 세끼

 '신서유기 외전 : 삼시세끼 – 아이슬란드 간 세끼'가 베일을 벗는다.


20일 방송될 tvN '신서유기 외전 : 삼시세끼 – 아이슬란드 간 세끼'는 지난 '신서유기6'와 '강식당3' 속 게임을 통해 이수근, 은지원 두 사람의 아이슬란드행이 성사되고, '5분 편성'이라는 파격적인 방송시간까지 결정되는 등 기획과 진행 상황마저도 웃음을 자아내는 프로그램이다. 세상에서 가장 짧은 정규 예능프로그램이라 할 수 있지만 세상에서 가장 큰 웃음을 선사할 것으로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본 방송을 앞두고 연출을 맡고 있는 신효정PD는 "날 것 그대로의 이수근과 은지원을 만날 수 있을 것이다"라고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전했다. 이어 "두 분다 개인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는 만큼 방송에 대한 아이디어가 끝없이 나와서 신나게 촬영했다"며 "제작진은 5분이면 끝날 거라 생각했던 미션을, 두 분은 밤새도록 했다. 늘 예상을 빗나가는 사람들이란 걸 깜박했었다"라고 아이슬란드 촬영을 후일담을 전했다.


특히 5분 편성 확정 소식을 듣고 두 사람의 반응을 묻자 "두 분 다 한마디로 빵 터지셨다. 5분 편성이란 이야기에 더욱 즐겁게 촬영에 임해주셨다. 첫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고 덧붙였다. 이수근&은지원 두 사람 특유의 티키타카 케미와 찰떡 활약상은 20일 오후 10시 40분에 방송되는 '신서유기 외전 : 삼시세끼 - 아이슬란드 간 세끼' 첫 방송에서 모두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신서유기 외전 : 삼시세끼 – 아이슬란드 간 세끼'는 매주 금요일 밤 10시 40분에 5분간 방송되며, 방송 직후 유튜브 채널 나나나를 통해 풀버전이 공개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