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인천공항 국민참여 혁신 해커톤 대회 개최…4개팀 수상 영예
2019. 10. 2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8.6℃

도쿄 17.5℃

베이징 10.8℃

자카르타 27.8℃

인천공항 국민참여 혁신 해커톤 대회 개최…4개팀 수상 영예

이철현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20. 15: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별첨1_인천공항 국민참여 혁신 해커톤 사진
지난 19일 인천국제공항공사 인재개발원에서 열린 ‘인천공항 국민참여 혁신 해커톤 대회’에서 구본환 인천공항공사 사장(앞줄 왼쪽 7번째)이 참가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인천공항공사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지난 19일 인천공항공사 인재개발원에서 국민이 직접 혁신방안을 제시하는 ‘인천공항 국민참여 혁신 해커톤 대회’를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포용적 성장과 공정경제 구현’을 주제로 총 17개팀 70여명이 참가했다.

대회 최우상은 ‘수하물 푸쉬 알림 서비스’를 제안한 ‘시밀레팀’이 선정됐다.

이 서비스는 여객이 출발지에서 본인 탑승권과 수하물의 바코드를 휴대폰으로 스캔 입력하면 도착지에서 수하물의 도착 예상시간과 도착 상황을 휴대폰으로 직접 알려주는 서비스이다.

특히 누구나 겪을 수 있는 여행의 불편사항을 스마트 기술을 활용하여 해소할 수 있다는 점에서 혁신성과 고객지향성 측면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와 함께 ‘KSS-U팀’의 ‘앱을 활용한 사전 기내반입금지 물품 안내’가 우수상을 수상했다.

‘해도니팀’의 ‘전국 관광콘텐츠를 활용한 환승투어 플랫폼’, ‘박윤서승현서인팀’의 ‘인천공항 K-컬쳐(Culture) 원데이 클래스’는 각각 장려상에 선정됐다.

대회 수상작은 향후 인천공항공사의 혁신 추진과제로 지정될 예정이다.

구본환 사장은 “이번 대회를 정례화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이해 관계자의 참여와 토론 기회 확대를 통해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혁신성과 창출에 적극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