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해찬 “2020년 총선 승리 역사적 과제…우리나라 명운 달라져”
2019. 10. 17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6℃

도쿄 16℃

베이징 8.9℃

자카르타 27.6℃

이해찬 “2020년 총선 승리 역사적 과제…우리나라 명운 달라져”

임유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20. 18: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190920181821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연합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0일 “2020년 총선에서 승리하는 것이 우리 당에 주어진 역사적 과제”라며 “승리하느냐, 못하느냐에 우리나라 명운이 달라진다”고 여권 결집을 주문했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더불어 2019 정책페스티벌 정책경연대회에서 이같이 언급했다.

그는 “정권 재창출이 현대사에서 당과 당원들이 책임져야 할 가장 큰 역사적 소임”이라며 “이것을 못 해내면 국민들에게 버림받고 면목이 없을 것이다. 더이상 어떻게 정치를 하겠냐”고 반문했다.

이 대표는 또 “촛불혁명으로 국민이 뒷받침해줬는데 역사적 소임을 못 한다면 정치적으로 의미 없는 정당이 되고 말 것”이라며 “이런 의미를 잘 새겨 반드시 승리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어 “처음으로 공천룰을 전 당원이 참여해 결정했고 그 누구도 공천룰을 좌지우지할 수 없는 당으로 만들었다”며 “이런 정당을 만드는 것이 오래 소망이자 꿈이었다”고 자평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