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미운 우리 새끼’ 김희철, 정준하에 먹방 도전…역대급 먹부림
2019. 10. 17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6℃

도쿄 16℃

베이징 8.9℃

자카르타 27.6℃

‘미운 우리 새끼’ 김희철, 정준하에 먹방 도전…역대급 먹부림

이다혜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21. 18: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미운 우리 새끼' 김희철

 ‘미운 우리 새끼’의 김희철이 식신 정준하와 함께 세기의 먹방에 나선다.


22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김희철이 평소 절친한 사이인 식신 정준하와 특별한 만남을 가진다. 


특히 이날 정준하는 1년에 단 6명만 뽑는다는 국가대표 전통주 소믈리에가 됐다는 근황을 밝혀 희철은 물론 스튜디오의 母벤져스까지 깜짝 놀라게 했다.


정준하의 깜짝 소식에 누구보다 즐거워 한 사람은 바로 김희철이었다. ‘형들 놀리기 1인자’ 희철은 정준하에게 축하가 아닌 폭풍 디스를 시작한 것. “방송 은퇴(?)하고 막걸리 냄새 맡으러 다녔냐!”, “누구 마음대로 국가대표야?” 라는 희철의 얄미운 놀림에 정준하가 발끈하자 스튜디오는 웃음바다가 됐다.


희철의 깐족거림은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12초 안에 우동 먹기, 5분 안에 국수 50그릇 먹기, 사이판 핫도그 빨리 먹기 대회 등 이색 食력을 가진 준하에게 새로운 ‘먹도전’을 제안했다. 희철의 도발에 정준하는 역대급 먹부림을 펼쳐 母벤져스의 입을 떡 벌어지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한편 자타공인 무협 마니아 김희철이 이날 깜짝 사극 분장을 하고 나타나 모두의 궁금증을 자아내기도 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