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글 5일장에서 펼쳐지는 ‘살판마을극장 장터유랑기’
2019. 10. 2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8.6℃

도쿄 17.5℃

베이징 10.8℃

자카르타 27.8℃

한글 5일장에서 펼쳐지는 ‘살판마을극장 장터유랑기’

남명우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22. 16: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여주 남명우 기자 = 경기 여주시는 오는 25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까지 2019 신나는 예술여행- ‘살판마을극장 장터유랑기’가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후원, 문화예술 사회적기업 살판협동조합 주관으로 여주 한글시장 중앙프라자 앞 광장에서 열린다고 22일 밝혔다.

다섯빛깔 소라이야기, 해설이 있는 국악콘서트, 풍물연희극 ‘꿈을 파는 편의점’ 등 3가지 국악 공연 프로그램이 진행되고 연·부채 만들기, 예쁜글씨(가훈) 쓰기, 사진인화 등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 프로그램에도 참여할 수 있다.

‘살판마을극장 장터유랑기’는 아동·청소년·어른·노인까지 다양한 계층의 주민들을 5일장으로 초대해 다양한 예술체험 프로그램과 각 계층에 맞는 공연 프로그램을 통해 문화소외지역 주민은 물론 일상에 지친 상인들이 다양한 예술을 향유할 수 있도록 기획된 행사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