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대전시, 국가 및 지방하천 29곳, 하천시설물 일제점검 실시
2019. 10. 23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9.6℃

도쿄 12.9℃

베이징 9.4℃

자카르타 28.8℃

대전시, 국가 및 지방하천 29곳, 하천시설물 일제점검 실시

이상선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22. 14: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시 대전2
대전 이상선 기자= 대전시는 오는 23일부터 11월 13일까지 국가 및 지방 하천 제방을 일제 정비한다고 22일 밝혔다.

일제정비는 국가하천 3곳 62㎞, 지방하천 26곳 128㎞ 구간을 대상으로 실시되며, 국가하천은 하천관리사업소가, 지방하천은 해당 자치구에서 현장 점검을 실시해 미흡한 시설물을 일제히 정비한다.

주요 정비사항은 △하천제방 보호를 위해 설치된 호안(블럭), 사석(큰돌) 등 정비 △하천제방에 설치된 수문 등 각종 시설물 정비 △물 흐름에 지장을 주는 하천 내 각종 장애물 정비 등이다.

특히, 하천 내 유수의 흐름에 방해가 되는 잡목 등 재해위험요인에 대한 사전 정비를 중점 점검하고, 하천둔치 불법경작과 쓰레기 및 불법 시설물 등 하천불법점용에 대한 단속도 병행 실시한다.

한광순 시 생태하천과장은 “하천 일제정비를 사전에 실시해 제방의 안전성을 확보하고 하천 본래의 기능이 유지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