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시서스, 가루·알약 등으로 섭취…“다이어트 효과 있어”
2019. 10. 23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

도쿄 14.6℃

베이징 10℃

자카르타 29.8℃

시서스, 가루·알약 등으로 섭취…“다이어트 효과 있어”

서현정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23. 07: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JTBC 시사교양프로그램 '알짜왕' 방송일부. /방송화면 캡처
시서스에 누리꾼들의 관심이 모이고 있다.

23일 오전 시서스가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는 등 주목받고 있다.

시서스는 열대 아시아 지방, 아프리카, 아라비카 등에서 자라는 포도과 다년생 식물로, 건조하고 기후에서도 잘 자란다.

시서스는 음식 섭취량을 감소시키고 지방 축적을 줄이는 '렙틴'과 지방 분해 호르몬 '아딕포넥틴' 분비를 촉진시켜 다이어트 효과가 있다. 또한 3대 비만 호르몬을 조절해 체중감량과 염증 완화, 관절 통증 개선에 도움을 준다.

시서스는 가루 혹은 알약 형태로 섭취하며, 하루 권장량은 추출 분말 300mg 정도다.

시서스 섭취 시 밀이나 우유, 땅콩의 성분이 함유돼 있어 알레르기가 있다면 주의해야 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