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2019 국감]이주열 “올해 경제성장률 1%대까지 떨어진다고 보긴 어려워”
2019. 11. 22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4℃

도쿄 6.7℃

베이징 4.1℃

자카르타 28.2℃

[2019 국감]이주열 “올해 경제성장률 1%대까지 떨어진다고 보긴 어려워”

정단비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08. 11: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질의 답변하는 이주열 총재<YONHAP NO-2121>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8일 국회에서 열린 기획재정위원회의 한국은행 국정감사에서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출처=연합뉴스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올해 경제성장률이 1%대까지 낮아지진 않을 것으로 전망했다.

이 총재는 8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국정감사 자리를 통해 심재철 자유한국당 의원의 올해 성장률이 1%대로 낮아질 것으로 보느냐는 질문에 “그렇게 말하기는 힘들다”고 말했다.

이 총재는 그러면서도 앞서 7월 내놓았던 올해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전망치(2.2%) 달성 가능성에 대해서는 “쉽지 않아 보인다”고 답했다.

내년 성장률 전망치인 2.5% 달성 가능성이 힘들지 않냐는 질문에는 “어느정도 하방리스크는 있다고 생각한다”고 언급했다.

한편 디플레이션 우려에 대해서도 언급됐다. 9월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마이너스를 보인 것에 대해서 수요보다는 공급측 요인이 영향이 더 컸다고 답변하며 “마이너스 물가가 나오니 우려있는거 사실이지만 작년 폭등했던 농축수산물 가격의 기저효과와 정부의 복지정책 강화 등 일시적인 영향”이라며 “디플레이션 우려 있지만 아직은 그런 상황은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