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코스피, 외인·기관 ‘사자’에 상승 마감…2040선 회복
2019. 11. 13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4.4℃

도쿄 13.4℃

베이징 6.4℃

자카르타 28.2℃

코스피, 외인·기관 ‘사자’에 상승 마감…2040선 회복

최서윤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1. 16: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코스피가 11일 상승 마감했다.

이날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6.46포인트(0.81%) 상승한 2044.61에 거래를 마쳤다.

전장 대비 19.93포인트(0.98%) 오른 2048.08에서 출발한 이날 지수는 상승세를 이어갔다. 장중 한 때 2053.94까지 올랐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1113억원어치, 437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개인은 홀로 1558억원을 순매도했다.

시가총액 상위주에서는 삼성전자(1.24%), SK하이닉스(1.27%), 삼성전자우(0.88%), NAVER(1.63%), 셀트리온(0.28%) 등이 올랐다. 현대차(-0.40%), 현대모비스(-0.61%), 삼성바이오로직스(-0.31%), LG생활건강(-1.24%) 등은 내렸다.

업종 중에서는 보험(3.15%), 금융업(1.82%), 철강금속(1.69%), 통신업(1.23), 은행(1.21%) 등이 상승했다. 전기가스업(-0.80%), 운수장비(-0.49%), 의료정밀(-0.47%), 비금속광물(-0.37%) 등은 하락했다.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1.78포인트(0.28%) 내린 632.95로 장을 마쳤다.

전장보다 3.49포인트(0.55%) 오른 638.22에서 시작한 이날 지수는 강세 흐름을 이어가다 우하향으로 돌아섰다.

코스닥시장에서는 개인이 홀로 904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465억원어치, 426억원어치를 순매도했다.

시총 상위주에서는 셀트리온헬스케어(-1.64%), 에이치엘비(-1.78%), 케이엠더블유(-1.49%), 헬릭스미스(-9.82%), 메디톡스(-1.88%) 등이 내렸다. CJ ENM(2.20%), 펄어비스(0.55%), 파라다이스(4.53%) 등은 올랐다.

업종별로는 컴퓨터서비스(-2.93%), 기타서비스(-2.92%), 운송장비·부품(-1.00%), 종이·목재(-0.79%), 등이 약세였다. 인터넷(1.89%), 방송서비스(1.61%), 오락·문화(1.36%), 기타제조(1.31%) 등이 강세였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7.4원 떨어진 1188.8원에 마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