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안혜경 “‘불타는 청춘’, 보내주신 성원에 행복한 하루”
2019. 11. 19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5.6℃

도쿄 19.6℃

베이징 4.5℃

자카르타 31.8℃

안혜경 “‘불타는 청춘’, 보내주신 성원에 행복한 하루”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2. 10: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안혜경 SNS
안혜경이 '불타는 청춘' 출연 소감을 전했다.

안혜경은 지난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즐거웠떤 불청 촬영♥ 경상북도 청도에서 룰루랄라~ 언니 오빠들 보고 싶다. 보내주신 성원에 행복한 하루다. 감사하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SBS '불타는 청춘' 방송 장면을 담은 것으로, 멤버들과 이야기를 나누는 안혜경의 모습이 담겨있다. 

안혜경은 지난 8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 출연해 어머니가 뇌경색으로 투병 중인 사실을 털어놓기도 했다.

한편 안혜경은 기상캐스터로 6년간 최고의 인기를 누리며 활동하다 연기자로 전향, 현재 극단 '웃어'의 연극배우로 제2의 인생을 살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