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수원시의회 채명기 의원, ‘폐기물 관리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대표발의
2019. 11. 23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7.2℃

도쿄 9.5℃

베이징 8℃

자카르타 28.4℃

수원시의회 채명기 의원, ‘폐기물 관리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대표발의

김주홍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3. 15: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개정조례안 대표발의
수원 김주홍 기자 = 수원시의회 채명기(더불어민주당, 원천,영통1동) 의원이 ‘수원시 폐기물 관리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11일 대표발의했다.

개정안에 따르면 종량제 봉투의 배출상한 무게를 지정했고 50리터 이상 일반용 종량제 봉투로 배출할 경우에는 압축기 등을 사용할 수 없도록 했다.

깨진 유리와 못 등의 날카롭고 위험한 폐기물을 배출할 경우에는 날카로운 부분이 외부로 노출돼 사람이 찔리거나 베이지 않도록 용기에 담거나 충분히 감싼 후 배출토록 하는 내용을 담았다.

또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노동자 주간근무제 도입에 관한 사항을 반영해 폐기물 배출종료시간을 다음날 기존 오전 ‘3시까지’에서 ‘5시까지’로 변경했다.

채 의원은 “상위법 개정에 따라 종량제 봉투 배출 무게 상한을 정해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노동자의 안전 확보와 노동환경 개선에 기여하고자 개정안을 발의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번 개정안은 오는 16일 도시환경교육위원회 심사를 앞두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