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KOMEA, ‘그리스-터키 조선해양기자재 비즈니스 상담회’ 개최
2019. 11. 19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5.6℃

도쿄 19.6℃

베이징 4.5℃

자카르타 31.8℃

KOMEA, ‘그리스-터키 조선해양기자재 비즈니스 상담회’ 개최

김수현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4. 14: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번주 그리스·터키서 연이어 열려
국내 조선기자재기업 10개사 참여
현지 핵심 바이어社와 일대일 상담
clip20191014141631
한국조선해양기자재공업협동조합(KOMEA) 코트라와 함께 오는 17일 ‘2019 그리스-터키 조선해양기자재 글로벌 비즈니스 상담회’를 그리스 아테네에서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이에 앞서 15일에는 터키 이스탄불에서도 동 상담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번 상담회는 KOMEA가 유럽지역의 첫 거점기지에서 개최되는 행사로, 세계적인 해운국인 그리스에 국내조선기자재기업의 시장진출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현지 실수요를 파악해 이에 최적화된 국내 제품을 홍보하고 바이어와 직접 연결함으로써 수출 기회를 확보할 예정이다.

파나시아, 동화뉴텍, 테크로스 등 이번 상담회에 참가하는 국내 조선기자재기업 10개사는 KOMEA 거점기지 및 코트라 그리스 아테네 무역관의 네트워크를 통해 선정된 현지 핵심 바이어사와 일대일 비즈니스 상담회를 가진다.

이번 상담회는 그리스의 바이어들 뿐만이 아니라 인접국가들의 바이어들에게도 참여 문의를 받는 등 행사 전부터 많은 관심이 모아졌다고 KOMEA는 설명했다.

현지의 한 바이어는 “한국업체와 제품의 우수성은 예전부터 알고 있었지만, 물리적 거리 등의 이유로 연결이 쉽지 않았다”며 “터키와 그리스에서 연이어 개최되는 상담회가 상당히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되며 정기적으로 개최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KOMEA 관계자는 “현재 그리스 정부는 장기경기침체를 벗어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하고 있으며, 전 세계 선박기자재 구매조달의 메카로 만들려는 노력을 하고 있다”며 “지금이 그리스는 물론 터키를 포함한 전 유럽시장에서 한국제품의 다양성과 기술력을 보여줄 기회”라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