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강기정 “촛불 보며 무거운 책임감… 조 장관의 결심”
2019. 11. 1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9.4℃

도쿄 14℃

베이징 0.1℃

자카르타 28.8℃

강기정 “촛불 보며 무거운 책임감… 조 장관의 결심”

홍선미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14. 14: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조국사퇴, 이해찬 대표 찾은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가운데)이 조국 법무부 장관이 사퇴를 밝힌 14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를 만난 뒤 나와 취재진의 질문을 받고 있다. /연합뉴스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은 14일 조국 법무부 장관이 전격적으로 사의 의사를 밝힌 것과 관련해 “장관의 결심이었다”고 밝혔다.

강 수석은 이날 오후 국회를 찾아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를 만난 뒤 기자들에게 “조국 장관은 계속 촛불(집회)을 지켜보며 무거운 책임감을 느꼈다”며 이같이 말했다.

또 강 수석은 “(이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이 (오늘 오후 예정된) 수석보좌관 회의 때 말씀하실 것”이라고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